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7-11 오후 02:10:2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문화 일반

울릉군, 코로나 재확산 우려 `제20회 울릉도 오징어축제` 전격 취소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6월 17일
ⓒ CBN뉴스 - 울릉·독도
[cbn뉴스=이재영 기자] 울릉군과 울릉군축제위원회는 오는 6월 개최예정이었던 ‘제20회 울릉도 오징어 축제’를 잠정 연기했으나 코로나19 재확산 우려로 불가피하게 취소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생활방역, 생활 속 거리두기’에서도 지역축제는 연기·취소 기조를 유지하고 있고, 쿠팡, 롯데택배 물류센터발 지역사회 감염에 대한 우려와 축제의 특성상 다중이 모이고 밀집도가 높아 감염위험성이 클 뿐만 아니라
아직까지 확진자가 단 한명도 없는 코로나19 청정지역임을 고려해 축제를 전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울릉도오징어축제는 지역 특산물인 오징어, 호박엿, 산채 등의 우수성을 대내외에 홍보하고 피맥 페스티벌, EDM 공연, 오징어 맨손잡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함과 동시에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해오며 명실공히 울릉도의 대표적인 축제로 발전해왔다.

김병수 울릉군수는“국내외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지역사회 감염의 경계를 늦출 수 없으므로 올해 축제를 취소하였지만, 내년 오징어축제 개최까지 준비기간이 더 길어진 만큼 내실을 다져 성공적인 축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6월 17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릉·독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