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6-05 오전 07:09:2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여행/레저

영천시, 제11회 꿈나무 전국수영대회 21일 열려

- 꿈나무 수영 영재 발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돼 -
안영준 기자 / ayj1400@hanmail.net입력 : 2015년 11월 20일
ⓒ CBN 뉴스
[안영준 기자]= 영천시(시장 김영석)는 꿈나무 수영영재 발굴을 위한 ‘제11회 꿈나무 전국수영대회’를 오는 21일부터 3일간 영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사)대한수영연맹이 주최하고 경상북도 수영연맹 주관하는 이번 수영대회는 유년부(1∼4학년), 초등부(5∼6학년), 중등부의 등록 선수부와 스포츠 클럽의 비등록 선수부로 나눠 펼쳐지며 선수 1,000여명과 임원, 학부모 등 전체 2,000여명이 경기장을 찾을 예정이다.

영천에서 여덟번째 개최되는 이번 대회에 등록선수부에 690명, 비등록 선수 332명 등 전체 1,022명의 대규모 선수단이 참가해 열전을 펼친다.

11회째 맞이한 꿈나무 전국수영대회는 꿈나무 우수선수를 조기에 발굴하여 한국수영을 발전시키는 튼튼한 기반이 되어 왔으며, 미래의 재목이 될 훌륭한 수영 선수로 성장시키는 촉매제 역할을 다해 왔다.

한편 영천시에서는 2015년 한 해동안 영천대마컵 전국유소년축구대회, 영천벚꽃마라톤대회, 대한민국독도수호 태권도대회, 스타영천 배드민턴대회, 꿈나무 전국수영대회 등 전국 규모 체육대회 유치로 21,000여명의 선수단이 영천을 찾아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해 왔다.

김영석 영천시장은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이 평소 갈고 닦은 실력을 마음껏 펼치고 영천에서 잊지못할 좋은 추억 많이 만들어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영준 기자 / ayj1400@hanmail.net입력 : 2015년 11월 20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릉·독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