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3-30 오후 04:09:5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울릉군, 일본 시마네현 “죽도의 날” 조례 제정 철회 규탄 대회 개최

- 2023년 2월 22일 수요일, 도동 소공원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2월 22일
ⓒ CBN뉴스 - 울릉·독도
[cbn뉴스=이재영 기자] 울릉군은 (사)푸른울릉독도가꾸기회가 주최하고 (재)독도재단이 주관하는 일본의 이른바 “다케시마의 날” 규탄대회를 22일 울릉도 도동 소공원에서 열고 거짓 “다케시마의 날” 조례 제정을 철회하라고 강력하게 촉구했다.

남한권 울릉군수는 규탄사를 통해 일본이 1905년 2월 22일 독도를 불법적으로 편입한 날을 기념하여 2005년 시마네현 조례로 소위 ‘죽도(竹島)의 날’을 지정하고, 11년 연속 ‘다케시마의 날’ 기념식에 한국의 차관급에 해당하는 고위 인사를 파견한 것에 강도 높게 비판했다.

또한, 시마네현의 ‘죽도의 날’ 조례의 철회 요구와 침략의 과거사와 독도를 일본 고유영토로 왜곡 명기한 일본의 초·중·고 교과서 및 학습지도요령 해설서의 폐지 등 “독도 침탈 야욕과 역사 왜곡을 강력하게 규탄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울릉군과 (사)푸른울릉독도가꾸기회, (재)독도재단은 현재 독도 유인도화 사업, 독도 생태계 보존 및 관리, 독도 식·육림 사업, 독도의용수비대 정신 계승 사업 등 앞으로도 역사를 직시하고 바르게 성찰함으로써 일본의 독도침탈 야욕에 맞서 활발한 독도 지킴이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2월 22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릉·독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