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9-26 오후 03:06:3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울릉군, 제14호 태풍 `난마돌` 대비 긴급대응태세 확립

- 태풍 대비 상황판단회의 개최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09월 18일
ⓒ CBN뉴스 - 울릉·독도
[cbn뉴스=이재영 기자] 울릉군은 16일 오후 4시 30분 군청 상황실에서 제14호 태풍 ‘난마돌(NANMADOL)’북상에 따른 사전조치 및 대처상황을 판단하기 위한 '태풍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상황판단회의는 제14호 태풍‘난마돌’이 9월 18일 오전 9시 일본 가고시마 북쪽 약 260km 부근 해상에 다다르고, 그 다음날인 19일 오전까지 울릉도·독도가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권에 들 것으로 예상되어 김규율 부군수 주재로 군청 실과소장 및 5개 유관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울릉군은 이날 행정안전부 장관 주재 회의에서 이번 태풍의 이동 경로와 우리 군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고, 뒤이은 상황판단회의에서 기상특보에 따른 비상근무체계 확립, 재해취약지구 및 취약시설 사전점검에 따른 안전조치 강화, 선박인양 및 결박, 응급복구대비 인력 및 장비확보사항을 점검하였고, 특히, 제11호 태풍‘힌남노’로 인해 피해 입은 공공 및 사유시설에 응급조치사항을 점검하고 조치토록 논의하였다.

한편, 남한권 울릉군수는“현재 북상하고 있는 제14호 태풍‘난마돌’에 울릉군의 유관기관을 포함한 전 행정력을 동원해 사전점검과 대비를 철저히 하고, 특히 지난 태풍으로 인해 피해 입은 시설물을 철저히 점검·보강하여 추가피해가 나지 않도록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09월 18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릉·독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