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9-26 오후 03:06:3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울릉군, 수해복구 포항 지역 `장비. 자원봉사 인력` 긴급 지원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09월 15일
ⓒ CBN뉴스 - 울릉·독도
[cbn뉴스=이재영 기자] 울릉군은 태풍 ‘힌남노’로 피해를 입은 포항 지역의 조속한 피해복구를 위해 장비 및 자원봉사 인력 지원에 나섰다.

울릉군은 공동발전 협력도시인 포항시의 긴급 복구 지원을 위해 16일부터 19일까지 4일 동안 울릉군청 소유 복구 장비 6대(제설차2, 노면청소차 1, 살수차1, 미니제설농기계 2)외 지원인력 7명을 지원하여 복구 작업에 참여시킬 예정이다.

이에 앞서 울릉군 자원봉사센터(센터장 박화미)도 자원봉사자 16명이 지난 13일과 14일 양일간 포항시 일대의 가재도구 정리, 수해 쓰레기 청소 등 피해복구 현장에 참여하여 많은 구슬땀을 흘렸다.

포항은 3만여 울릉 향우인들의 삶의 터전으로, 울릉과 가장 밀접한 도시이다. 울릉과 포항 양 도시는 2007년 공동발전 협력을 체결한 이래 매년 우호협력 관계를 공고히 하고 있으며, 각종 행사를 개최하거나 태풍과 폭설 같은 재해를 겪을 때마다 기쁨과 슬픔을 함께 나누고 있다.

남한권 울릉군수는 “이번 태풍 ‘힌남노’로 인한 포항의 피해 복구가 조속히 이루어지도록 여력이 되는 한 최대한 지원을 해 나갈 예정이다. 추가 지원이 필요할 경우 아낌없이 도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09월 15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릉·독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