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9-26 오후 03:06:3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울릉군, 제11호 태풍 ‘힌남노’ 피해 복구 돌입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09월 07일
ⓒ CBN뉴스 - 울릉·독도
[cbn뉴스=이재영 기자] 울릉군은 7일(수) 강풍과 비를 동반한 제11호 태풍‘힌남노’의 영향으로 인한 피해를 복구하는데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태풍은 6일 오후 울릉도를 통과하면서 최대풍속 43.4m/sec를 기록했다. 이번 태풍의 강한 바람으로 공공시설인 관광안내판(태하), 수토문화역사관 지붕 일부(태하), 분뇨처리시설 지붕 일부(사동), 궁도장 지붕(남양) 등 총 8개소의 시설물이 파손되는 피해를 입었다.(9월 6일 18시 기준 집계)

현재까지 집계된 사유시설 피해는 총 16건으로 울릉읍에서 주택 지붕 파손 등 3건, 북면에서 주택 지붕 파손 1건, 그리고 태풍으로 인한 강풍의 영향을 가장 많이 받은 서면에서 지붕 파손(9동), 측벽 파손(1동), 창고 완파(1건), 양봉장 피해(1개소) 총 12건이 있었다.(9월 6일 18시 기준 집계)

울릉군은 6일과 7일 양일에 걸쳐 일주도로 낙석 및 토석정리(통구미, 구암, 석포~천부~현포 구간)를 진행하고 있으며, 사유시설 응급복구를 위한 소요 파악과 천막 설치를 병행하는 등 응급 복구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6일 16시부터 피해조사반을 66명 32개조로 운영하여 공공시설과 사유시설의 추가적인 피해상황을 조사하고 있으며, 피해액이 30억 원 이상이 될 경우 국고보조금 지원 대상이 되나 현재까지 추산된 피해액은 그리 크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울릉군 관계자는 “이번 태풍은 강풍으로 인한 지붕 피해가 많이 발생했다. 울릉군은 올해 8월 태풍 내습을 대비하기 위해 풍수해 보험 가입을 독려하고, 특히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 계층 단체 가입을 추진했다.”고 말했다.

주택 피해 주민 보험 가입자 중 개별가입자는 가입 보험사를 통해 보험 지급 문의를 할 수 있고, 단체가입자는 울릉군청 담당자(054-790-6152) 접수를 통해 보험금 지급을 청구할 수 있다.

남한권 울릉군수는 “재난 관련 관계자들의 준비와 노력으로 고비를 넘겼다. 모든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안전에 유의하며 피해 집계를 신속히 해주시기 바라며, 끝까지 피해 수습과 마무리를 잘 해주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09월 07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릉·독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