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10-21 오후 03:19: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생활개선울릉군연합회, 코로나19 대응 보건의료원 관계자에 간식 전달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1년 10월 06일
ⓒ CBN뉴스 - 울릉·독도
[cbn뉴스=이재영 기자] 생활개선울릉군연합회는 6일 코로나19가 장기화 되면서 예방 및 방역업무에 지친 울릉군 보건의료원 관계자에게 위문품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위문품은 손수만든 쌀디저트(케익, 빵) 등 농업인여성들이 농업기술센터 주관으로 2020년부터 시작한 쌀디저트 전문가 자격취득과정에서 갈고닦은 실력을 바탕으로 만든 간식 150인분 가량이다.

위문품을 전달한 생활개선울릉군연합회 이숙희 회장은 “코로나19 방역활동이 장기화 되면서 예방접종, 자가격리 전담업무 및 선별진료소 운영 등으로 고생하고 있는 인력들이 많이 지쳤을텐데 많은 분들이 뒤에서 응원하고 있다는 사실을 생각하면서 조금만 더 힘을 내주길 바란다”며 위로의 말을 전했다.

김영헌 보건의료원장은 “마땅히 해야 할 일을 하고 있을 뿐인데 이렇게 응원을 해주시니 큰 힘이 되고, 용기를 내어 끝까지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전달식에 참석한 김병수 울릉군수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이지만 생활개선회 등 여러 개인·단체들의 따뜻한 배려와 위로가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에 큰 힘이 되는 것 같다. 이러한 위기를 발판삼아 더욱 성장할 수 있는 울릉군이 될 수 있도록 모두가 힘을 모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 고 관계자들을 격려 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1년 10월 06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릉·독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