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10-21 오후 03:19: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울릉군, 제14호 태풍 ‘찬투(CHANTHU)’ 대비 상황판단회의 개최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1년 09월 16일
ⓒ CBN뉴스 - 울릉·독도
[cbn뉴스=이재영 기자] 경북 울릉군(군수 김병수)은 16일 오전 군청 상황실에서 제14호 태풍 ‘찬투’대비를 위한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하여 추석연휴를 앞둔 상황에서 주민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한 안전대책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는 군청 실과소장 및 울릉경찰서, 울릉119안전센터, 동해해양경찰서, 울릉도관측소 등 4개 기관이 참여 하여, 유관기관 간 협력체계을 강화했으며 소관 부서별로 사전조치 사항을 보고하고 향후 대처 계획을 논의했다.

울릉도·독도는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권에서 벗어날 것으로 예보되고 있으나, 울릉군은 기상상황에 예의주시하며 필요시 단계별 비상근무체계를 확대하여 신속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또한 산사태취약지역, 급경사지, 하천, 각종 관광지 및 사업장, 해안산책로, 해안저지대 등 태풍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에 대하여 지난 13~14일간 양일간 점검을 했으며, 담당공무원을 지정하여 지속적으로 예찰활동을 시행하고, 기상에 따라 재난안전문자 등 다양한 홍보매체를 통하여 기상상황과 국민행동요령을 주민들에게 전파할 계획이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코로나로 다들 어려운 상황 속 추석명절을 앞둔 시기므로, 자연재난으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1년 09월 16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릉·독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