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14 오후 02:55: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생활개선 울릉군연합회, 고부간 정나누기 행사 개최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06일
ⓒ CBN뉴스 - 울릉·독도
[cbn뉴스=이재영 기자] 생활개선 울릉군연합회(회장 김명애)는 지난 5일 시어머니와 며느리간 소통과 화목을 위한 '제12회 고부간 정나누기 행사'를 시어머니와 며느리 등 3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울릉군농업인회관에서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고령화 되어가는 농촌사회에서 노인들이 소외감을 느끼지 않도록 배려하고 웃어른을 공경하는 사회풍토조성에 기여하고자 마련되었으며, 김병수 울릉군수와 정성환 울릉군의회 의장 및 남진복 도의원을 비롯한 각급 기관·단체장이 참석했다.

식전 행사는 어르신들에 대한 감사인사와 생활개선회에서 창단한 울릉도 ‘섬울림 합창단’의 합창공연, 회원들이 배우고 익힌 라인댄스와 웃음치료교육 등으로 진행되었다. 이어 2부 행사는 어르신들의 노래자랑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를 주최한 김명애 생활개선회장은 “웃어른을 공경하고 고부간의 갈등을 해소하여 편안하고 행복한 농촌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축사를 통해 “울릉군의 발전은 여러 각자 맡은 바 자리에서 묵묵히 자신의 역할을 감당하신 어르신들의 노고가 있었기에 가능했음을 잘 알고 있으며, 앞으로 군정을 추진함에 있어서도 어르신들의 어려움을 더욱 세밀히 파악해서 생활에 불편이 없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06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릉·독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