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7-11 오후 02:10:2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인물/여성

울릉군,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시행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4월 13일
ⓒ CBN뉴스 - 울릉·독도
[cbn뉴스=이재영 기자]울릉군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100인 미만 영세사업장의 무급휴직 근로자, 특수형태근로종사자 및 프리랜서를 위해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을 9일부터 오는 29일까지 시행한다.

지원대상은 국가감염병 위기경보 수준‘심각’단계(2월23일) 이후 3월31일까지 5일 이상 무급휴직 근로자이거나, 소득이 감소된 특수형태근로종사자 및 프리랜서(학원강사, 학습지방문강사, 스포츠강사, 연극・영화종사원, 여가 및 관광서비스종사원, 대출모집인, 대리운전기사, 보험설계사 등)이다. 지원수준은 1인당 일 2만 5천원, 월 최대 50만원이다.

고용노동부로부터 국비를 지원받아 추진하는 이 사업은 경북도 긴급생활비, 실업급여수급자, 기초생활수급가구, 보건복지부 긴급복지지원비를 지원받은 경우와 연봉 7,000만원 이상의 고소득자는 지원에서 제외된다.

특별지원사업 신청은 4월 29일까지이며 코로나19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경북도청 홈페이지 또는 울릉군청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접수를 권장하고 있으며 울릉군청 일자리경제교통과로 방문・우편접수도 가능하다.

지원대상자 선정은 오는 29일 이후 신청서류를 검증한 후 10일 이내로 계좌로 입금할 예정이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울릉군내 무급휴직근로자 및 특수형태근로종사자・프리랜서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이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 나가자.”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4월 13일
- Copyrights ⓒCBN뉴스 - 울릉·독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